우리모두 작가가 되어 BOA요~

홈으로홈페이지 도우미사이트맵e-mail

home>커뮤니티>소설게시판


 자유게시판

 소설게시판

 오에카키

 방명록

 일기장

 정팅방
 



  우드(2007-05-26 15:48:48, Hit : 2197, Vote : 208
 본격 판타지소설! [프롤로그] 여행의 시작


김영웅:안녕 모두들 내이름은 김영웅이야.
내 아버지는 베일에 싸인 졸라 신기한 사람이야
나조차 본적이 없지
그리고 난 이제 모험을 떠나려 하고있어.
사실 모험같은거 떄려치고 집에서 와우나 하고싶지만 스토리 전개상
모험을 해야할것 같아서 말이야 하하하하 쫌만 더하면 대장군다는데 ㅅㅂ
어쨌든 난 아버지를 찾아서 모험을 떠나려고해 어머니 다녀오겠습니다
김영웅의 모친 아리오네씨 (47) : 그래 얘야 어서 떠나버리렴 밥버러지 같으니
김영웅: 네 알겠습니다 이런 잔혹한 혈육같으니
김영웅의 모친 아리오네씨 (47) : 엿이나 먹으렴 그리고 이 킹왕짱 쎄보이는 도끼는
너희 아버지의 유품이란다 소중히 간직하렴
김영웅: 네 어머니 근데 왜 도끼져 원래 검을 줘야 쩜 간지나보이는데
김영웅의 모친 아리오네씨 (47) : 말이 많구나 너 줄 밥은 없으니 어서 떠나려무나
김영웅: 네 어머니 ㅂㅂ
김영웅의 모친 아리오네씨 (47) : ㅇㅇ ㅂㅂ

이리하여 김영웅은 여행을 떠나게 되었다
사실 자유게시판에 오랜만입니다 ㅏㄴ마디하고 또 몇개월간 잠수탈라그랬는데
와우 정액도 끊기고 해서 주저리주저리 읊었습니다 헤헷 ^-'*
ㄳㄳ



(2007-07-30 20:55:47)  
글설리
우드 (2007-09-27 22:56:22)
시밤
쿠거 (2008-10-17 12:21:36)  
푸히히히힛;;; 웃기다 ㅋㅋ


공지   공용소설 게시판. 아무나 소설을 쓸 수 있습니다. [22]    2003/03/21 1386 207
970   한국내에서 최초로 파룬궁 반대 집회가 열렸다  문동혁아 2018/12/16 0 0
969   세월호의 불행을 먹고 자란 독버섯  문동혁아 2018/12/16 0 0
968   자유와개방  문동혁아 2018/12/15 0 0
967   우병우와 사람들...ㅠㅠ  문동혁아 2018/12/15 0 0
966   박정희  문동혁아 2018/12/15 1 0
965   문재인 대통령 갑질  문동혁아 2018/12/15 0 0
964   Sinchon Museum of American War Atrocities  문동혁아 2018/12/15 0 0
963   1차 한미FTA / 가짜뉴스만든 / 문재인 / 정동영 / 손학규  문동혁아 2018/12/15 0 0
962   믿음의양식  문동혁아 2018/12/14 1 0
961   준식  문동혁아 2018/12/14 0 0
960   작성횟수 초과?  문동혁아 2018/12/14 1 0
959   ‘최순실게이트’ 보다 백배 위력 ‘포스코게이트’ 분화구가 열  문동혁아 2018/12/14 1 0
958   양승태  문동혁아 2018/12/14 1 0
957   평창 올림픽 여자 아이스하키 선수 구성문제  문동혁아 2018/12/14 2 0
956   모든 일에 전심전력(全心全力)하여  문동혁아 2018/12/13 1 0
955   지금은..개헌하기 좋은 때...  문동혁아 2018/12/13 1 0
954   [개신교] 예수는 유일한 여호와 하나님이시다(삼위일체X)  문동혁아 2018/12/13 2 0
953   [19금] 영웅은 없다 - 3 [1]  소설가 2018/12/10 4 0
952   [19금] 영웅은 없다 - 2 [1]  소설가 2018/12/09 7 1

1 [2][3][4][5][6][7][8][9][10]..[49] [다음 10개]
 

Copyright 1999-2018 Zeroboard / skin by zero

홈으로홈페이지도우미홈페이지연혁사이트맵운영자공간e-mail
 
Copyright (c) 2003 http://amellass.ivyro.net all rights reserved.